본문 바로가기

SAP/SAP 자주 묻는 질문

SAP를 할까? 개발을 할까? - 제1편 SAP 이제는 개발이 조금 나은 것 같습니다

728x90

SAP를 할까? 개발을 할까?

 

 

 

 

오랜만에 포스트를 올립니다. 그동안 푹 쉬느라 블로그 포스트도 뜸했는데 퇴근하고 마땅히 하는 없기도 하고 3년차 직딩의 철 없는 소리 일 수 도 있지만 이 때가 아니면 못 쓸 것 같아서 이기도 해서 이 글을 써봅니다.

 

제가 SAP를 하느라 보낸 시간이 대학교 3학년과 졸업하고 2년을 SAP를 종교 처럼 입에 달고 살았습니다. 그리고 구원을 받기도 한것 같습니다.

 

지금은 개발자로 이직을 한 상태입니다. 제 관점이긴 하지만 SAP와 개발자를 비교해보기가 좋은 시기인 것 같습니다. 물론 아밥 개발자도 개발자이긴 하지만 보통은 아밥퍼라고 부릅니다. SAP 개발을 하는 사람들은 개발자라고 잘 안부릅니다. SAP에만 특화되어 있기 때문에 아밥퍼 또는 해당 솔루션 이름으로 부르는 경우가 많습니다.

 

제가 입사를 하려던 시점에서는 SAP가 일반 개발자보다는 저한테는 위험도 적고 괜찮았던 것 같습니다. 왜냐하면 저는 문과 출신이기 때문입니다. 이과 학생들은 다 좋은데 재무제표 같은것은 과목에 없기 때문에 저 처럼 문과 수업을 들어본 애매한 포지셔닝도 입사도 하고 어느 정도 클 수 있는 기반이 되겠다는 생각이었습니다.

 

지금도 SAP는 대기업 엔트리 포인트로 좋다고 봅니다. 특히 외국계 회사는 SAP를 쓸줄 아는 신입이라면 받기는 힘들지만 토익 900점 보다는 나름의 전문성을 좋게 봐주는 것 같습니다.

 

이전 포스트에 외국계 전용 구직 사이트인 피플앤잡에 대해 올렸는데 피플앤잡을 보면 SAP를 다룰줄 아는 사람에게 가중치를 주겠다고 써놓은 구직 글이 많습니다. SAP는 학부 졸업생 기준으로는 해볼 기회가 별로 없기 때문에 교육이라도 한번 들어본 사람이 토익 900보다는 회사 입장에서는 가중치를 주는 것 같습니다.

 

728x90

 

현업(대기업 회계, 구매, 판매 팀)으로 엔트리 포인트로서 SAP는 꽤나 괜찮은 것 같습니다. 대기업에 입사를 잘 하는 친구들도 심심찮게 보았습니다.

 

제가 하고 싶었던 것은 현업이 아니었고 컨이었기 때문에 이런 선택을 한 것 같긴 합니다. 여러분들이 듣는 모든 SAP가 좋다는 이야기는 유저인 현업이 아니고 SAP 컨설턴트에 대한 이야기들일 것입니다.

 

 

ABAP을 하다보니 저는 그냥 개발자가 조금 더 낫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SAP컨이 고액 연봉을 받는 다는 이야기는 많이 들어 봤을 것입니다. 그래서 다들 SAP를 하려고 하는 것 같습니다. 입사 하고 2년이 지난 시점에서 저랑 같이 SAP를 해서 졸업 후 바로 대기업 입사한 제 친구와 저는 지금 시점에서는 연봉이 비슷합니다.

 

시대는 변하기 나름이고 기술은 점점 발전한다. 이제는 무료인 오픈소스 개발 도구들도 SAP수준 정도로 많이 올라왔습니다. 

 

요즘은 많이 떨어졌지만 SAP는 ABAPer도 돈을 많이 받는데 아밥퍼는 개발자입니다. 아밥퍼가 돈을 많이 받는 이유는 진입장벽이 있기도 하고 아밥퍼로 크기가 힘들기도 하는 등 여러가지 이유가 있겠지만 아밥퍼가 생산성이 좋았습니다.

 

왜냐하면 SAP 개발은 소스코드 관리가 기본적으로 되고 Alv같은 프레임웍이 있고 CI(Continuous Integration)툴이라고 프로젝트 관리 도구도 있고 표준화가 되어있고 아밥 디버거라고 개발도구가 지금도 속도만 빼면 세계 최고로 좋은 등 '생산성'도 좋았습니다. 그런데 요즘은 오픈소스도 SAP와 비슷한 수준으로 소스코드 관리, CI, 배포, 디버깅 등이 꽤나 잘 되는 편이고 유료 프로그램은 기능이 더욱 좋습니다.

 

그래서 일반 개발자들도 생산성이 좋아졌습니다. SAP는 지금 봐도 그런 도구들을 오래 전부터 제공을 했다는 것이 새삼 놀랍습니다. SAP가 독일 프로그램인데 괜히 갓독일 갓독인 하는게 아닐 정도로 1940년대 한국은 불모지에 농사도 제대로 못짓고 있을 때 탱크 만들고 잠수함 만들고 그런 나라니까 앞서 ERP같은걸 만들어서 전세계 대기업한테 팔고 있습니다.

 

 

SAP가 좋긴 한데 현재는 프로젝트가 많이 없다고 들었습니다. 레거시 코드들도 많이 있습니다. 그렇다고 SAP를 당장 걷어 낼 수도 없고 지금 들어오려는 친구들은 레거시 코드들을 한동안 보게 될 가능성이 많다고 봅니다.

 

 

 

 

세줄요약

1.SAP는 훌륭한 프로그램이고 엔트리 포인트로 괜찮다.

2.개발자도 일을 잘 한다면 SAP보다 더 많이 받는다.

3.SAP만 가지고 몸값 차이가 없다고 보면 된다.

 

 

 

end.

 

 

 

 

 

 

 

 

 

 

 

 

728x90
  • 익명 2015.04.06 16:49

    비밀댓글입니다

    • KyeongRok Kim 2015.04.07 10:13 신고

      SAP말고는 다른걸 한다는 생각을 해본적이.... 꽤나 많았던 것 같으네요. 그래서 옮긴 듯 합니다. 나름 만족하면서 다니고 있습니다. 나중에라도 SAP를 할 기회가 있을지는 모르겠네요.^^

  • 익명 2015.04.15 17:59

    비밀댓글입니다

    • KyeongRok Kim 2015.04.15 20:53 신고

      Certi가 목적이시라면 sap 교육센터에서 유료 강좌 신청 하셔야 할겁니다. Hana를 배우시겠다면 sap hana tutorial 사이트에서 하셔야 합니다. sap abap과외를 받고싶으시면 잘하는 분을 소개해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익명 2015.05.18 19:02

    비밀댓글입니다

  • 익명 2016.02.16 23:58

    비밀댓글입니다

  • 익명 2016.03.14 02:25

    비밀댓글입니다

  • jei 2021.07.02 07:05

    안녕하세요 abap 개발자로 으로 근무하고있는 신입입니다. 현재 하는 일은 순수 abap개발로 타 모듈 부서에서 설계를 해주면 그대로 구현만 시키주는 업무입니다. 근무를 하면서 느끼는건데 순수 abap개발이 비전과 전망이 있을까하는 생각입니다. 모듈을 겸하는 개발이 아닌 순수 개발자가 나중에 이직 등과 비전 전망 등에 있어서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ui5와 요즘 sap가 자바 생태계도 가져간다는 이야기가 있는 상황인 거 같습니다.

  • General 2022.06.07 09:19

    Java JCO 연계 관련 검색하다 왔는데요.
    저는 Clipper ==> C/S(Middle ware를 포함하는) Delphi 프로그램 ==> 초창기 Java~~~하고 있는 분석/설계/개발 모든 분야를 하는 프리랜서 프로그래머입니다.
    예전부터 SAP = ERP.
    즉 전사적 자원관리를 하는 기업을 위한 업무 패키지일 뿐인데.
    뭐가 그리 대단하다고? 컨설턴트니 하며 대단한 척들을 하나 했었습니다.
    그리고 그렇게 대단한 패키지라면? 수정사항이 거의 없어야 할건데,
    왜? 컨설턴트나, ABAPer가 그리 많이 투입되는지도 의아했었고요.
    이제 보니 컨설턴트는 경영/재무/... 등의 지식을 갖춘 분석/설계자 쯤 되고,
    ABAPer는 설계(?)/개발자인듯 하네요.
    컨설턴트는 기업 일반 프로그램의 분석가와 급이 다를것이 없으나,
    기업의 핵심 업무를 다루다 보니 어깨뽕이 들어갈 수 밖에 없다는 생각이 듭니다.
    SAP/ERP가 대단한것이지, SAP이 스스로 만들어놓은 진입장벽에 스스로 착각을 할 뿐이지,
    별것 없다는 생각에 확신을 주네요 ^^
    ((비하는 아닙니다))

    한가지 궁금한 것은..
    ((모든 것을 표준화하고 패키지 그대로 쓸 수는 없는 노릇이고, 대한민국 특성도 있어서 수정사항이 없을 수는 없겠으나))
    왜 그리 SAP(ERP) 프로젝트에 인원 투입이 많은지 궁금합니다.

    SAP 컨설턴트나 개발자는 어떤 작업들을(패키지에 대한 수정?) 처리하시는지요?

    • General 2022.06.07 09:32

      SAP(ERP) 도입 이전에는
      MIS(경영정보시스템)라는 프로그램에,
      인사/재무/구매/재고/생산//판매/...
      등을 각각 따로 개발하여 통합하거나 처음부터 통합을 고래해서 프로그램했었지요.
      저도 입사 초기~초급때까지는 MIS의 일부 파트를 개발하고는 했었고요..
      이 중 재무는 회계사가 긴밀히 개입했었던 것 같고요.
      지금이야 중소기업도 ERP(SAP은 아닌) 없는 것을 상상할 수도 없게 되었지만...
      ((사족))

      중소기업(특히 소기업)이 ERP를 사용하는 것을 보면 ERP가 패키지 프로그램이라는 것을 확실히 느낍니다.
      ((돈이 없어서 패키지에 맞춰서 쓰는 것이겠고, 한국 중소기업의 특성을 고려해서 만들어진 특성도 있겠지만..))
      ERP 패키지 그대로들 쓰거든요.

블로그 주인장입니다. 원하시는 정보는 얻으셨나요? 이 포스트에서 추가로 필요한 정보가 있으시면 여기에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