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요한복음을 읽어보자 - 요한복음이란?, 1~3장



요즘 교회에서 요한복음 읽기를 하고 있는데 그래서 한번 알아보았다.


요한복음이란?

요한복음은 신약성경 마태 마가 누가 요한 4대 복음서중 하나로써 사도 요한이 쓴 책이다.

성경책을 읽어보지 않았어도 '요한'이라는 이름은 '철수', '영희'만큼이나 익숙한 이름이다.


'요한'이라는 분이 이 책을 썼기 때문에 '요한복음'이라고 이름이 붙었다.


'요한'은 영어로 하면 John(존)인데 존에서 요한이 되었다. 영어 발음은 '존', '좌안' 등이 되겠지 싶다.

그런데 요한 본인이 쓴 것 같지는 않은게 '요한'을 '나'라고 표현하지 않고 '요한'이라는 3인칭을 쓴걸로 봐서는 본인이 직접 쓴것 같지는 않다.


다른 책들 논어 맹자 불경 등도 선생님이 하시는 말씀을 제자들이 기록하고 논어 맹자라는 이름을 붙여놓았듯이 이 책도 그런 과정을 거쳐 만들어진게 아닌가 싶다.



요한(John)은 누구인가?

요르단에서 세례(침례)를 주던 사람이다. 그리고 예수가 올 것이라는 것을 예언한 사람 중 한사람이다. 활동 시기는 예수님과 겹친다. 나이는 예수님보다 많은걸로 보인다. 왜냐하면 요1:15에 보면 '내 뒤에 오시는 분'이라고 했기 때문이다. 나중에 길거리에서 자신의 두 제자 안드레와 시몬 베드로와 함께 걸어가다가 예수님이 지나가는걸 보고 두 제자를 예수님께 보낸다.


안드레와 시몬 베드로는 나중에 예수님의 12제자의 맴버가 된다. 


1~3장

1장(총 51절)

1장의 내용은 예수는 누구이고 이 세상에는왜 왔는지 그리고 요한은 누구인지에 대해서 나온다. 요한의 제자였던 안드레와 시몬 베드로가 예수님의 제자가 되는 장면이 나온다.
빌립과 나다나엘이 예수를 만나는 장면이 나온다.

핵심구절
12절 : 그분을 받아들인 자들 곧 그분의 이름을 믿는 자들에게는 다 하나님의 아들이 되는 권능을 그분께서 주셨으니

2장(총 25절)

예수님이 어머니인 마리아와 함께 결혼식(혼인잔치)에 참여해서 물을 포도주(wine)로 바꾸는 기적을 행하는 장면이 나온다.


여기에서 의문점들과 이야기들이 많이 나오는데 그래서 내가 요즘 성경책을 읽을때는 영문으로 된 책도 함께 읽어보고 있다.

교회에서는 술을 마시지 말라고 하는데 여기에서는 교회의 수장인 예수님이 직접 물을 포도주로 바꾸어준다.


'포도주'라고 하니까 안좋은 이미지가 있어서 그런지 '포도즙'으로 번역을 해 놓은 책도 있는데 영문 성경을 보면 'wine'이라고 되어있다.


wine(와인)이 여러가지 의미가 있겠지만 포도즙이라는 의미도 있고 포도주라는 의미도 있겠지만 내가 봤을땐 포도주가 맞는 것 같다.

영문 성경의 신약은 그리스어로 되어 있는 공인 본문(Textus receptus)을 영문으로 번역 해놓은 것이다.


번역이 되는 과정에서 각 문화권과 문자들의 특성상 원래 내용에 약간씩이라도 왜곡이 발생 할 수 있는데 하도 해석될 여지가 많아서 학자들 사이에서도 의견이 여러가지라서 뭐라 말을 하기가 여간 조심스러운게 아니다.


결혼식 이야기 후에는 예수님이 예루살렘 성전 앞에서 가축을 사고 파는 사람들을 내쫒으면서 '내가 성전이다'라고 했다는 내용이 나온다.


핵심 구절

21절 : 그러나 그분께서는 성전인 자기 몸을 가리켜 말씀하셨더라.


3장(총 36절)

3장은 바리새인 니고데모와의 대화 내용과 요한이 예수가 어떤 분인지에 대해 이야기 하는 내용이다.

바리새인 니고데모는 예수님에게 '당신이 하나님이 보내신 분이라고 들었는데 당신이 하는 기적들은 하나님이 함께 하시기 때문이겠지요?'라는 식으로 의심을 하면서 물어보는데 예수님은 니고데모에게 '사람이 다시 태어나지 않으면 하나님의 왕국을 볼 수 없느니라'라고 하였다.

이게 무슨말인고 하니 자꾸 의심을 하는 니고데모(사람들)에게 니가 자꾸 의심을 하는 기존 생각들, 기존에 하던 것들을 버리고 내가 하는 말을 듣고 그 대로 실천을 하지 않으면 구원을 받을 수 없다 이런 뜻으로 보인다.

핵심 구절
16절 : 하나님께서 세상을 이처럼 사랑하사 자신의 독생자를 주셨으니 이것은 누구든지 그를 믿으면 멸망하지 않고 영원한 생명을 얻게 하려 함이니다.
For God so loved the world, that he gave his only begotten Son, that whosoever believeth in him should not perish, but have everlasting life.

end.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