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SAP FI 블랜디드 과정 커리큘럼(2011)

category SAP/SAP FI 2014.03.06 18:24
2011년 12월 내가 FI를 처음 배울 때 들었던 블랜디드 과정 커리큘럼이 내 구글 드라이브에 있어서 정리하다가 지울까 하고 올린다... 헉...헉..허.....ㄱ

아래와 같고 SAP EDU Korea 공식 홈에 나와있는 것 하고 대동소이하다. 날짜가 써있다면야...

지난번 포스트에도 강조 했지만 단순히 Certi를 딸 목적이라면 블랜디드 말고 100만원 저렴한 그냥 온라인 강의를 듣는것을 추천한다.

실습환경은 내 블로그 포스트에보면 무료 계정 얻는법을 올려 놓았으니 찾아보기 바란다.
FI 21기 (2011-12-17 ~ 2012-02-24) Course 커리큘럼
NoLectureDate시작 시간소요 시간
11st 오프라인 오리엔테이션 및 개념 이해12/17/1110:00240분
22nd 오프라인 강의12/24/119:00300분
33rd 오프라인 강의12/31/119:00300분
44th 오프라인 강의1/7/129:00300분
55th 오프라인 강의1/14/129:00300분
66th 오프라인 강의1/28/129:00300분
77th 오프라인 강의2/4/129:00300분
88th 오프라인 강의2/11/129:00300분
99th 오프라인 강의2/18/129:00300분
1FI Overview12/19/11상시30분
2Financial Accounting Overview12/21/11상시139분
3Basic Function112/26/11상시185분
4Basic Function212/27/11상시172분
5Basic Function312/28/11상시174분
6Basic Function412/29/11상시156분
7G/L-Accounts1/2/12상시170분
8Customer/Vendor Accounts1/3/12상시177분
9Special G/L Transactions1/4/12상시167분
10Open Item Clearing1/5/12상시245분
11Receivables1/6/12상시288분
12Automatic Payment Program1/9/12상시252분
13Organizational Structure1/10/12상시198분
14Asset Transactions1/11/12상시176분
15Periodic Processing/Information System/Legacy Data1/12/12상시161분
16Information system/Legacy Data Transfer1/13/12상시146분
17CO Overview/Master data1/16/12상시219분
18CO Events-Based Posting/Periodic-End Closing1/18/12상시237분
19CCA Planning Overview/Internal Order/PCA Overview1/20/12상시161분
201 Assets&Liabilities1/25/12상시228분
212 Profit&Loss/Customizing Steps1/27/12상시151분
22Automatic Dunning1/30/12상시71분
23New G/L I2/1/12상시86분
24New G/L II2/3/12상시105분
25SAP Solution Manager 개요2/6/12상시14분
26Accelerated SAP(ASAP) 방법론2/7/12상시7분
27구현 Toolset으로써 SAP Solution Manager2/8/12상시18분
28운영 Toolset으로써 SAP Solution Manager2/9/12상시11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oracleuser 2014.03.18 22:15 신고

    작년 말에 커리큘럼 바뀌었어유...

    가장 큰 차이는 Internal Order가 빠졌다라는것입니다.

    CO쪽으로 넘어 갔어요... ㅠㅠ

  2. oracleuser 2014.03.19 17:52 신고

    BC쪽 관련해서 찾아보니 알게 되었네요.

    지금은 ABAP도 공부하고...

    그전에는 아 너무 이것 저것 공부만 많이 했네요 ㅠㅠ

    이젠 하나도 모르겠어요...